#제주에도퀴어가있어요 #미니인터뷰4

안녕하세요. 저는 제주도 토박이 논바이너리 트랜스맨이고 논모노이자 에이스, 에이로 엄브렐라로 정체화한 지호라고 하고, 현재 유튜브 팀에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제주 퀴어문화축제가 열린다는 소식을 듣고 기쁨과 두려움이 동시에 찾아왔습니다. 퀴어문화축제가 열린다는 그 자체로 너무 행복했지만, '만약 혐오세력에 아는 사람이 있다면 어떡하지?' '내가 퀴어라는 걸 고등학교 동창이 알게 된다면 소문 나겠지?' 와 같이 여러가지 불안감도 함께 찾아왔습니다. 또 8월 28일 기자회견에서 혐오세력이 미리 준비하고 찾아온 걸 보고 정말 심장이 멎는 기분도 들었습니다. 그래도 내가 태어난, 바다가 예쁜 제주에서 퀴어문화축제가 열린다는데 안 갈 수는 없잖아요! 이런 불안감 떨쳐내고 꼭 갈 생각입니다. (가깝다면요...)

첫 제주 퀴어문화축제, 모두가 안전하고 즐거운 축제가 되길 바라고 있습니다. 그렇기 위해서는 '축제에서 아는 사람을 만났다 해서 아웃팅 하지 않기', 정말 중요하다 생각합니다. 꼭 지켜졌으면 좋겠습니다.

사진은 제가 올해 잠깐 서울에 사는 동안, 서울 퀴퍼에 다녀와서 받은 프라이드뱅글과 트랜스플래그에 맞춰 껴본 팔찌들 입니다. 평소에는 아웃팅 걱정 때문에 제대로 끼고 다니지도 못 하지만 제주퀴어문화축제날 만큼은 당당히 끼고 다니고 싶어 사진을 올려봅니다.


#제주에도퀴어가있어요 #미니인터뷰3 30대 서귀포 사는 젠더퀴어입니다 ㅋ 맨날 '퀴퍼 가야하는데~'생각만 하다가 몸띵이 무거워 멀리 옮기질 못했어요. 사는 곳에서 열리니까 매우 반갑고 좋아요. 드디어 저도 퀴퍼라는걸 가보는 군요!!오예!

이주민이고 직장이 없어 자유로운 (이미 버린) 몸인 제가 머릿수 꼭 보탤께요. -복희-


#제주에도퀴어가있어요 #미니인터뷰2 저는 서울 퀴퍼도, 대구 퀴퍼도 안 가본 20대 바이섹슈얼이에요. 여우라고 불러줘요. 첫 퀴퍼를 살고 있는 이 곳에서 가게 되다니! 이런 게 제주에 열리다니! 정말 좋아요. 싱기방기! 제가 아는 몇몇 제주 퀴어들이 겨울잠에서 깨어나서, '이제 봄볕을 맞으러 나올 수 있겠구나', 생각해요.

유명한 동성애 연극 작품이 몇 있는데 제주에서도 공연하고, 퀴어가 하는 버스킹이 제주에서도 열린다든지... 그런 일이 많이 생겼으면 좋겠어요. 문화 예술은 경계가 없으니까, 서로에게 부담 없이 다가설 수 있지 않을까요? 아 사진 뭐 보내지? ㅎㅎ 손바닥!



#제주에도퀴어가있어요 #미니인터뷰1 나는 10대 범성애자 '주도'. 제주퀴퍼어엌! 장난해? 너무 좋지! 10월 28일에 뭐 입을지 지상 최대 고민이야. 제주는 좁으니까, 친구들이 분명 볼건데, 내가 그냥 앨라이로 보이게 입어야 되나 고민해. 슬프네. 제일 기대되는 건 애프터 파티! (축제팀 돈 없다 얔ㅋ) 모금해! 아 돈 줘야겠네!!

음, 제주에서 내가 직접 아는 퀴어는 5명쯤? 난 제주 활동은 잘 안 해서. 제주 온라인 모임도 거의 없고. 쩝. 제주에도 클럽이 생기면 참 재밌겠다, 생각해. 워낙 그런 게 없잖아, 여긴. 축제 때 나도 일 좀 도울까? 젤 좋아하는 신체 부위? 내 손톱!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