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 JQCF 이어가기 세 번째 프로그램은 <연극 ‘콘택트’> 입니다. 사전예약제로 진행되는 공연으로 아래 링크를 통해 관람신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 일시: 2021년 8월 14일(토) 17시, 20시 / 8월 15일(일) 17시
* 장소: 제주시 오라이동 ─ 정확한 장소는 추후 신청자에 한하여 안내드립니다.
* 인원: 회당 최대 5명
* bit.ly/연극콘택트 (링크에 들어가 신청)
* 본 공연은 감동후불제로 진행합니다. 공연 관람 후, 원하시는 만큼 후원금을 지불하시면 됩니다. 후원금은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의 성소수자 인권활동에 사용됩니다.

* 방역 계획
 ↳ 발열 체크. 출입명부 작성.
 ↳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참여자는 모두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 혐오 행위 대처 계획
 ↳ 참가인원으로부터의 민원이나 행사 진행 담당자의 판단으로 혐오 행위라고 생각되는 상황이 발생할 경우, 해당 인원 퇴장 조치함.

* 참가자 모집 마감 후 해당 참가인원에 대하여, ⑴통화 ⑵문자 메시지로 행사 고지 예정입니다.
* 문의: jejuqcf@gmail.com, 010-2379-0760 (담당자: 이상)
* 주최/주관 : JJ문화기획단 X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X 프로젝트 안녕
* 후원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문화예술재단

[퀴어공연 '프로젝트 안녕’ 소개]
퀴어 공연을 해 오던 배우, 작가, 연출이 모여서 만든 프로젝트팀입니다. 평등하고 자유로운 관계 속에서 공연을 준비하고 더 많은 퀴어들의 이야기를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 2021 JQCF 만화 워크숍 <콘티부터 완성까지>는 개인적 경험의 말하기를 만화 그리기라는 예술적 시도와 소통의 경험으로 연결하는 시민참여 워크숍입니다. 해당 프로그램은 총 4회차로 구성되어 있으며, 완성된 결과물은 10월(or 11월)에 전시할 예정입니다.

⚪️ 제주퀴어문화축제는 참여자가 다양한 프로그램을 소수자 친화적인 환경에서 경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자 합니다. 즐겁고 사소한 일을 개인의 소수자성에 대한 불필요한 의식이나 불편함 없이 함께 나누는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싶습니다.

▪️일시: 2021년 7/9(금), 7/23(금), 8/13(금), 8/27(금) 오후 1시~5시 ─ 총 4회차 완성형 프로그램
▪️장소: 제주시 오라이동 ─ 정확한 장소는 추후 신청자에 한하여 안내드립니다.
▪️신청 구글 폼: https://forms.gle/4HtzY7tGi9JT6f7o9

▪️인원: 최대 7명
▪️준비물: 기본적인 수작업 도구는 준비되어 있으나, 참가자 개인 지참하셔도 됩니다. (개인 지참시 디지털 작업도 가능.)

💭 방역 계획
 ↳ 최대 10인 이하 집합 예정. 발열 체크. 출입명부 작성.
 ↳ 행사 중 다과 등의 취식 금지, 개인 지참한 음료를 음용하는 것은 한정적으로 허용.
 ↳ 따라서, 행사장 내 물을 포함한 다과는 일체 준비되지 않습니다.
 ↳ ‘좌석 간 거리두기’ 활용 예정. 참가자는 모두 사전 지정 좌석에 착석해야 합니다.
 ↳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참여자는 모두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 혐오 행위 대처 계획
 ↳ 참가인원으로부터의 민원이나 행사 진행 담당자의 판단으로 혐오 행위라고 생각되는 상황이 발생할 경우, 해당 인원 퇴장 조치함.
 ↳ 매회 행사 시작 시점에 참가인원 모두가 함께 <우리의 약속>을 낭독.

▪️신청기간: 2021.06.25(금) - 07.07(수)
▪️참가자 모집 마감 후 해당 참가인원에 대하여, ⑴통화 ⑵문자 메시지로 행사 고지 예정입니다.
*주최/주관: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후원: 문화체육관광부, 지역문화진흥원

💬 문의: jejuqcf@gmail.com (담당자: 도윤, 태림)

🟡 안녕하세요. 2021 제주퀴어문화축제 첫 번째 프로그램을 담당하게 된 가연입니다.
올해 2021 JQCF 제주퀴어문화축제는 '2021 제주퀴어문화축제 <이어가기>'라는 이름으로 5월부터 11월까지 매달 1~2회의 오프라인 소규모 퀴어 문화예술 및 커뮤니티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그 첫 번째 프로그램으로 제주 지역의 퀴어 당사자와 앨라이를 초대하여 퀴어를 키워드로 다루고 있는 영화 두 편을 상영하고자 합니다. 상영될 영화는 ‘퀴어의 방,’ 그리고 ‘굿 마더’입니다. 퀴어 청소년과 퀴어 당사자의 양육자를 각각 주목한 두 영화를 보며 퀴어 당사자와 그들 양육자의 멀지만 가까운 사이에 대해서 이야기 나누는 시간을 가져보고자 합니다.

공동체 문화가 강한 제주에서 퀴어들은 본인의 존재를 드러낼 안전한 공간이 필요합니다. 제주의 퀴어와 앨라이들이 모여 서로를 알아가고 격려하는 장을 마련하고 싶습니다. 당신과의 만남을 기대합니다.

⚪️ "제주에서 퀴어하기 ― 독립영화 공동체 상영" 행사 안내
일시: 2021년 5월 29일(토) 19시~21시
장소: 제주시 도련일동 ― 구체적인 장소는 신청자에 한해 알려드립니다.

⏰ 타임 테이블
19:00 ― 영화 ‘퀴어의 방’, ‘굿 마더’ 상영 (총 53분)
20~21:00 ― 감상 소감 나누기

신청: https://rb.gy/h36tqd
문의: jqcf@gmail.com (가연)
주최/주관: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후원: 문화체육관광부, 지역문화진흥원, 인디그라운드

☑️ '퀴어의 방 (2018)'
- 시놉시스: 첫 번째 방. 나의 정체성에 대한 혐오와 폭력이 없는 곳을 찾다가 오게 된 “거부 하우스”. 이곳에서 마침내 ‘나’를 봐주는 사람들을 만났다. 두 번째 방. 벽 한가득 붙어 있는 동물 사진과 포스터, 그리고 직접 쓴 글귀들. 붉은 생고기가 놓인 냉장고 한 칸에 자리 잡은 ‘비건 푸드’. 가족 안에서 나의 ‘비정상성’을 지켜주는 것들이다. 세 번째 방은 이태원에 있다. ‘2’로 시작하는 주민등록번호가 ‘나’를 위협하지만, 삶을 공유하고 공감할 수 있는 사람들 안에서 ‘나’는 안전함을 느낀다. 마지막 방. 애인을 따라 그녀가 사는 집으로 들어왔다. 그녀의 동거인들은 우리가 레즈비언인 것을 문제 삼지 않았다. 이 집을 둘러싼 퀴어 아우라는 ‘우리’의 정체성을 지켜준다. 내가 ‘나’로 온전해지는 곳, 사회의 ‘정상성’에 맞서는 여기는, “퀴어의 방”이다.
- 예고편: https://www.youtube.com/watch?v=j4zEblpVuWE

☑️ '굿 마더 (2020)'
- 시놉시스: 딸의 동성애를 인정하고 살던 수미는 동료 김 선생의 딸 결혼 축하 모임 자리에 가게 된다. 수미의 진심은 무엇일까.
- 예고편: https://www.youtube.com/watch?v=FyUHC0I-3EE

⚠️ 방역수칙: 반드시 마스크를 쓰고 행사에 참가해 주세요. 참가자에 대하여 체온을 측정하고 명부를 작성합니다. 간단한 비건 과자와 음료수가 제공되나 코로나 상황을 감안하여 개인용 일회용 종이컵과 과자를 담을 그릇을 제공합니다. 환경을 위해서 일회용 용기를 사용하고 싶지 않으시다면 개인 용기를 가져와주세요.

안녕하세요. 🦾 JQCF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입니다.

올해 2021 JQCF 제주퀴어문화축제는 '2021 제주퀴어문화축제 <이어가기>'라는 이름으로 5월부터 11월까지 매달 1~2회의 오프라인 소규모 퀴어 문화예술 및 커뮤니티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각 프로그램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과 참여 방법 등은 각 행사의 2주 전 세부 홍보물이 업로드될 예정이니 참고해 주세요!

⚪️ 아래는 간단한 행사 소개입니다.

① 독립예술영화 공동체 상영 (5월)
‘퀴어‘를 주제로 한 독립예술영화 상영과, 대화의 시간을 통해 퀴어 당사자와 그들 양육자의 멀지만 가까운 사이에 대해 사유하는 공동체 상영 (참여신청: 5월 중)

② 만화 그리기 워크숍 (7~8월)
개인적 경험의 말하기를 만화 그리기라는 예술적 시도와 소통의 경험으로 연결하는 시민참여 워크숍 (참여신청: 6월 중)

③ 연극 공연 (8월)
본격 퀴어서사 창작 연극 상연

④ 오픈 스튜디오 – Ze州 청년회관 (9월)
제주 외 지역 퀴어예술가들의 작품 전시

⑤ 드랙 워크숍 (10월)
성별 고정관념을 넘어서는 퍼포먼스, 드랙의 개념을 소개하고 직접 도전해보는 시민참여 워크숍. (강사: 허리케인 김치 / 참여신청: 9월 중)

⑥ 전시 (10월)
만화 그리기 / 드랙 워크숍의 과정과 결과를 공유하는 전시

⑦ 네트워킹 파티 (11월)
먹고 마시며 한 해를 격려하는 커뮤니티 파티

제3회 제주퀴어문화축제 

퀴어 자유도시

2019년 9월 7일 토요일 11시 30분~ (태풍으로 변경)

2019년 9월 28일 토요일 제주시 삼다공원(제주시 연동 302-1) 11시 30분~

 제3회 제주퀴어문화축제 <퀴어자유도시> - 2019.9.28.(토) 11:30~ 제주시 삼다공원(제주시 연동 302-1)

 

 

제2회 제주퀴어문화축제

탐라는 퀴어

2018년 9월 29일 토요일 12시~

제주시 신산공원!


🌈제2회 제주퀴어문화축제 공식티셔츠 사전판매

8월 30일까지 주문서(http://bit.ly/2018제주퀴퍼티셔츠) 작성 후 계좌입금

가격: 택배비 포함 25,000원

입금계좌: 농협 301-0235-1482-11 (예금주: 제주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

*사이즈별(M,L,XL,2XL) 50개 한정수량(입금 선착순)
*9월 20일 배송예정


제 2회 제주퀴어문화축제 티셔츠 판매를 시작합니다.

바이섹슈얼 가시화 주간을 맞아 바이섹슈얼 프라이드 컬러가 돋보이도록 해보았어요.  더불어 다양한 정체성과 성적 지향 및 연대의 의미도 넣었으니 한 번 찾아보세요. 제주퀴어문화축제-"탐라는 퀴어"를 후원하시고 탐나는 퀴어가 되어보아요! :) 




제주에서 열리는 퀴어, 인권, 연대의 축제!
제주퀴어문화축제에 후원으로 연대하세요!
계좌 후원: 농협 301-0235-1482-11
카카오같이가치는 카카오 로그인해서 응원하면 100원, 댓글달면 100원, 공유하면 100원을 카카오에서 대신 기부해줍니다. 직접 기부도 가능해요!
https://together.kakao.com/fundraisings/55784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1. ㅇㅇ 2018.08.28 02:12

    너네는 단 한명도 후원 안해줘도 축제열고 할거 하는데 아무 무리 없을정도로 돈 많잖아 ㅋㅋㅋㅋㅋㅋㅋㅋ


V-day campaign event ,which was prepared by a group of English speaking feminists in Jeju, was successfully held. We would like to thank to the V-day hosts who decided to donate whole money earned from the event and to the audiences. We, JQCF, will try our best to make world more gender-equal. 


제주에 거주하는 영어권 출신 페미니스트들이 준비한 V-day 캠페인 행사 <버자이너 모놀로그> 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습니다. 모든 수익금을 제주퀴어문화축제에 기부해 주신 V-day 주최측과 함께해주신 관객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성평등한 세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는 제주퀴어문화축제가 되겠습니다.

제주의 첫 걸음, 당신과 함께해서 행복했습니다.

2017년 10월 28일, 제1회 제주퀴어문화축제가 열렸습니다. 500여명이 넘는 시민이 축제를 즐겼고, 행진에는 1,000여명이 함께 했습니다. 우리가 행진하며 내지른 목소리가 청정제주 중심에 울려 퍼졌습니다. 우리는 서로 확인했고, 환대했으며, 제주 사회를 향해 춤추고 노래했습니다. 이 역사적인 첫 걸음을 당신과 함께해서 정말 행복했습니다!

지난 8월 28일, ‘제1회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결성 기자회견’을 열고 당사자 모임조차 거의 없는 제주에서 축제를 열겠다며 무지개 풍선과 우산을 펼쳐 들었습니다. 그리고 모든 이들에게 축제를 지지해주길 간절히 요청했습니다. 그 후 37개 단체와 4,567명(카카오 같이가치 포함)의 시민이 서명으로, 후원으로 조직위에 응답해주었습니다. 아시다시피, 힘든 싸움이 있었지만 여러분 덕분에 전혀 외롭지 않았습니다.

60일 동안 조직위는 놀라운 연대를 경험했습니다. 서명과 후원 시민/단체는 물론, 전국에서 달려온 부스러, 디자인, 영상/사진, 통번역, 차량, 무대 운영/진행, 현장 자원봉사자, 고문 변호사, 본 공연과 애프터파티 뮤지션과 활동가, 프로그램에 참여해준 퀴어 시민들, 수어통역사, 혐오에 맞서 싸웠던 신산공원 인근 주민과 상인, 우리를 보호해준 경찰, 공정하고 지속적인 취재로 축제를 알려준 언론, 물심양면 지원해준 제주 시민단체. 폭삭 속았수다예!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덕분에 신산공원을 모두의 장소로 만들어 쟁취했고, 축제 또한 평화롭게 마쳤습니다. (참, 최고의 이슈 메이커였던 제주시청과 고경실 제주시장도 고맙습니다. 덕분에 진정한 전야제를 만끽했답니다!)

아쉬운 점도 있습니다. 축제 전반에 걸쳐 소수자가 소수자가 아닌 장소, 존재하는 모두가 환대를 나누는 프로그램을 만들고자 노력했지만, 미흡한 점이 많았습니다. 무엇보다 저희 조직위는 축제가 무성애 가시화 주간에 열렸음에도, 여러 부분에서 무성애 가시화에 소홀했음을 인지했습니다. 소외되고 마음 다치신 분들께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제1회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는 어제 우리가 함께 걸었던 그 모든 순간을 분명히 기억하겠습니다. 이제 냉철하게 1회를 평가하고, 더 나은 2회를 고민하며 제주의 인권 축제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새로운 당사자 모임으로, 조직위원으로, 친구로 함께 걸을 또다른 제주의 퀴어들을 기다리면서 말입니다.

모두 고맙습니다, 퀴어옵써예!

제1회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 Recent posts